확대 l 축소

'백종원의 사계' 백종원, 여름철 장어 클리어!

전남 여수에서 갯장어 GET!

백종원이 물 좋은 전라남도 여수에서 갯장어와 만난다.

20일 공개될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연출 한경훈, 제작 JTBC스튜디오)에서는 백종원이 풍천장어에 이어 갯장어를 맛보러 전라남도 여수로 향한다.

이곳에서 그는 산란과 동면을 준비하며 살이 통통하게 오른 여름철 갯장어 요리로 침샘을 자극할 예정이다.

백종원은 칼집을 낸 갯장어를 육수에 데쳐 먹는 일본식 요리인 갯장어 유비키에 완전히 사로잡힌다. 그는 갯장어 유비키를 몇 초 동안 데치느냐에 따라 식감이 천차만별로 달라짐을 강조, 5초간 데친 갯장어의 쫄깃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에 취한다.

특히 일본식 간장인 폰즈 소스에 찍어 먹는 일본인들과 달리 백종원은 갯장어를 쌈장에 찍어 먹어 눈길을 끈다.

더불어 갯장어를 막장과 초장, 간장에 번갈아 찍어 먹으며 최고의 부스터 소스를 찾아낸다고 해 과연 어떤 소스가 갯장어 유비키의 맛과 풍미를 더욱 살려줄지 궁금케 한다.

그런가 하면 백종원은 ‘하모’로 불리는 갯장어의 어원을 밝히며 흥미진진한 정보를 전한다. 갯장어 유비키를 비롯한 각양각색의 일본어 이름을 지닌 요리의 정보를 쉽게 알려주며 먹는 재미에 이어 아는 재미까지 더할 것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인다.

뿐만 아니라 백종원은 식당 어머님과 남다른 티키타카 케미도 선보인다. 특유의 넉살과 말솜씨로 어머님은 물론 주위를 웃음으로 물들였다는 후문. 유쾌한 이날의 모습이 기다려진다.

이처럼 갯장어 유비키로 무더위에 지친 여름 입맛을 회복시켜줄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는 오늘(20일) 오후 4시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보도자료출처: 김영일기자]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